살~짝 럭셔리하게 끓여먹었던 라면 장어냠냠

일본 음식은 거의 매운 것이 전무해서 한국에 돌아오니 갑자기 라면이 먹고싶었습니다.

그냥 끓여먹기는 좀 심심해서 냉장고에 있는 것 몇 개 살짝 넣어서 먹었답니다.

늘 먹는 너구리 대신 신라면을 끓였습니다. 너구리도 오징어짬뽕도 무척 맛있지만,

역시 이렇게 재료를 넣어 변화를 줘서 먹을때는 신라면만한 것이 없지요.

아, 소고기 발견. 아는 분이 선물해주신 두툼한 (하지만 몹시 질긴) 고기가 있군요.

끓고 있는 냄비에 작게 잘라 넣으니 순식간에 색이 변하면서 익어갑니다.

아, 이번엔 양념게장 발견.

국물에 투하했지만 별로 아름다운 사진은 아니네요ㅠ ㅜ  

양념은 요령껏 털어내고 거의 맨살로만 집어넣었습니다. 게살에 양념이 배어 살짝 불그

스레 촉촉했습니다.


그리고 마늘과 고추가루 약간 넣고 부글부글 한 소끔 끓여내니 이건 찌개를 끓이는 건지

라면을 끓이는 건지 약간 헷갈리는 냄새가 나더군요. 게장에서 맛이 살짝 우러나올 것을

생각해 물은 아주 조금 더 많게 잡았습니다. 그리고 면 넣고 끓이면 완성~!!

짜잔~ 약간 럭셔리하게 끓여진 라면입니다.

달걀은 풀어먹으면 재료에 온데 치덕치덕 붙을 것이 분명하니 덩어리로 익혔어요.

감칠맛 나는 소고기 국물에 은근한 꽃게향이 맛있었어요. 

하지만 게장 양념이 배어있어 전체적으로 약간 단맛이 나긴 했습니다.

먹는데 크게 방해되지 않으니 괜찮았으나 양념을 털지않았으면 괴식이 되어버렸을지도

모르겠군요. 양념게장으로 라면을 끓일때는 흐르는 물에 가볍게 흔들어 씼어서 넣으시

면 먹기 괜찮은 라면이 나온다는 것이 오늘의 배운 점입니다.
 

얼큰한 라면을 반숙이 되서 진한 달걀 노른자와 함께 고기울 집어 후룩후룩먹고,

꽃게는 따로 건져서 살을 발라 먹으니 행복♡

한국에 돌아온 기쁨을 만끽할 수 있었습니다!!


매콤하게 먹고 힘냈으니 내일부터는 멋진 포스팅 할 수 있겠지요!? 후후후후.

이렇게 그냥 먹은 것은 잘 올리지 않지만 이건 왠지 먹을때 '이건 새벽에 올려줘야해!!'

하는 포스팅 신의 계시를 받았기에 올려봅니다 =ㅂ  =)

야심한 시간이라 들어오시는 분은 별로 없으시겠지만 말이죠.

역시 추운 날씨는 더더욱 라면이 땡기지요. 여러분도 지금(?) 끓어드셔보세요~!!


이글루스 가든 - 한밤의 야식테러단

핑백

덧글

  • 제갈량민 2008/11/14 00:42 # 답글

    우앙... 지금 배고픔을 참기 위해 얼린 요구르트로 견디고 있었는데... 엉엉, 장어님 공격 크리티컬이에요. 으앙... (라면사러 갈까... 버엉)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17 #

    후후후후 야식테러신이 함께 하십니다- ㅂ-)/~♬
  • Semilla 2008/11/14 00:49 # 답글

    화아...... 정말 화려한 라면이군요!
    미국에 사는 저로선 게장을 저렇게 먹기가 너무 아깝다는 생각이...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37 #

    근데 사실 게장이 가져온지 쪼끔 시간이 되서, 어라 비린내가 살짝 날락말락~ 하던 거라서요 -ㅂ -) 걍 끓여버렸습니다!!
  • soulist 2008/11/15 12:34 # 삭제

    화려한 라면.. 정말 먹고싶을 정도네요 ㅠㅠ
  • 슈레인 2008/11/14 00:55 # 답글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게 소...

    배고프다 ㅠㅠ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37 #

    맛있겠지? 우하하하하 =ㅂ =) 요번 주말에는 내가 꽃게탕이라도 끓여줄까.?
  • ciel-F 2008/11/16 01:57 #

    옆으로 가는 소 (?)
  • 장어구이정식 2008/11/16 12:33 #

    헛 미친소..?
  • 현재진행형 2008/11/14 01:42 # 답글

    정말 호화롭네요. *_*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38 #

    +ㅁ +) 하지만 배불러서 반 밖에 못 먹었다는 슬픈 이야기..
  • 컵라면 2008/11/15 12:33 # 삭제

    아 ㅋㅋ 컵라면 먹고있는데 안습 ㅠㅠ
  • redcho 2008/11/14 02:06 # 답글

    대단하군요 -_- 나중에 한 번 도전;; 아 배고파;;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38 #

    게장 넣으니 은근히 맛있더라구요. 양념을 다 털어내는 것이 포인트~!!
  • 에바 2008/11/14 02:36 # 답글

    꺄아악.
    해물부대찌개 보는 기분이에요. 맛있겠네요.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38 #

    꺄아악 맛있었어요~!! >ㅁ<)/
  • 比良坂初音 2008/11/14 02:46 # 답글

    다시마, 북어포, 청양고추, 느타리버섯(또는 표고버섯)을
    넣고 끓이는걸 추천해봅니다(히죽)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39 #

    아우 진짜 버섯있었으면 좋았을텐데요. 나중에 또 끓여서 올려봐야겠습니다.
  • ferieo 2008/11/14 08:17 # 삭제 답글

    아 -_ㅠ 어제 진탕 술먹고 들어와서 컴터 켰는데...

    라면 먹고 싶어지잖아!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39 #

    -ㅂ -)하하하하 콩나물국이나 끓여서 드시게
  • Atrith 2008/11/14 09:20 # 삭제 답글

    으흐흐 맛있겠는데요~
    소고기는 좋아하지 않고...게장도 안먹지만서도...
    게탕은 좋아히기땜에- 특히 국물~>ㅅ<b
    게장을 저렇게 활용하면 되겠군요 ㅎㅎ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40 #

    후후 게장의 새로운 활용법입니까!!? 게로 우린 국물은 느므 맛나요 ♡
  • 스텔 2008/11/14 09:45 # 답글

    엄청난 콤보로군요....ㄷㄷㄷ
    저도 라면에 고기 넣는 건 몇번 해봤었지만.
    게장은 좀 새로운 발견이네요 +_+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40 #

    =ㅅ =) 우후후후후 맛있었어요~ 다음엔 뭘 넣어서 먹어볼지 고민중이에요.
  • 흑곰 2008/11/14 10:29 # 답글

    라면에 양파, 고추, 버섯 을 넣는것도 추천드리지요 (-ㅅ-)b
    (옵션으로 바지락, 조개, 새우 등을 넣으면 해물탕면....)
    (옵션으로 고기를 넣으면 .... 무슨라면이지 -_-;;;)
    (옵션으로 햄만 넣으면.... 부대찌개면 -_-;;;)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41 #

    오옷 역시 해물탕면하면 홍합일까나요~ 홍합을 잔뜩 집어넣은 해물탕면이 먹고 싶네요!! 부대찌개면은 물 잘못 맞추면 짜죠? 히히
  • 갸웃 2008/11/14 11:15 # 답글

    헉... 배고픈데 이런 포스팅을 보다니 ㅜㅜ 정말 맛있어보입니다. 럭셔리 그 자체군요!!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1:41 #

    오옷 다음번엔 더 럭셔리하게 먹어서 올려보겠습니다 +ㅁ +)/
  • NeoType 2008/11/14 14:12 # 답글

    쇠고기와 게장을...;
    라면주제에(?) 참 호사스러워졌군요^^;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15:52 #

    우후후후후 이제 다이어트니 앞으로 라면을 거의 못 먹을 예정이라 조금 호사스럽게 먹어봤습니다 ㅠ ㅠ
  • 일보타도 2008/11/14 17:47 # 삭제 답글

    저도 라면에 파, 매운 청양고추 , 마늘, 고춧가루, 후춧가루... 거기다 버섯, 어쩌다 당면 .. ㅋㅋ 어쨋건 메인 재료의 수십배 비싼 재료 첨가네요 ㅋ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23:02 #

    오옷 =ㅁ =)? 라면에 당면 넣어도 맛있나요? 당면은 생각지도 못했는데 신기하네요~
  • 총천연색 2008/11/14 18:44 # 답글

    재료가 많이 고급스럽다!
    소고기와 게라니...

    누이는 평소에도 저런 재료가 집에 넘치는구만!
    부러워! 엉엉.

    여하튼 누이도 한국에 온 걸 다시 환영해!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23:02 #

    헛 넘치진 않아 =ㅁ =);;

    저 때 냉장고에 있길래 내가 기회를 잡은 거지 후후후후후후
  • 2008/11/14 19:11 # 삭제 답글

    라면 값 보다 앙념 게장하고 소고기 값 부재로 값이 더 비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23:03 #

    꽃게와 소고기 찌개에 라면 사리 추가 정도가 맞을까요 =ㅂ=)ㅋㅋ
  • ㅇㅅㅇ. 2008/11/14 19:37 # 삭제 답글

    육개장 라면 같이 생겼다고 생각했는데.
    육개장이 아니라 '육게장' 이구만요.
    소고기에 게장이라 ..
    군침 꿀꺽.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23:05 #

    육게장이라니 센스=ㅂ=)ㅋㅋ

    맛있었어요~
  • sdf 2008/11/14 21:14 # 삭제 답글

    잡탕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23:04 #

    후후 원래 잡탕이 맛있는 법이죠 =ㅂ =)
  • kdy0105 2008/11/14 21:19 # 삭제 답글

    음.. 력셔리하긴합니다만~ 광우인가납꽃게인가..아니면 국내산인가..
    그거에따라서 럭셔리하고 안하고가 결정대겟죠 ㅎㅎ;;
    국물이나.. 재료들을보니 입맛이도네요.. 점심귀찮아서 라면으로떄웠는데..
    저도 잡라면에 도전해볼까합니다.. ㅠㅠㅋ좋은정보(?)감사합니다^^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23:06 #

    한우에 국산 꽃게입니다요 -ㅂ-)b 광우에 납꽃게면 돈뿌려줘도 안 먹을거에요 ㅠ ㅁ ㅠ) 역시 라면은 재료를 섞어먹기에 좋은 재료에요~!!
  • 2008/11/14 22:53 # 삭제 답글

    맛잇겟다
  • 장어구이정식 2008/11/14 23:07 #

    맛있었어요 >ㅁ<)/~!!
  • 11 2008/11/15 00:55 # 삭제 답글

    신라면 스프는 안넣으신건가여~?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01:25 #

    물론 넣었답니다 >ㅁ<) 대신 물을 아주 살짝 더 넣어주었어요~
  • 오호 2008/11/15 01:36 # 삭제 답글

    라면에 양념게장 넣어먹는 사람이 또있네 ㅋㅋ 저도 예전에 실험정신으로 양념게장 넣어먹어 봤었는데 진짜 맛있었어요 ㅋㅋ 근데 게장 다먹고 양념밖에 안남은거 어머니가 버리셔서 매우 안타까웠음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02:06 #

    저도 엄마가 버려서 매우 안타까웠어요 ㅠㅅ ㅠ) 그 양념 여기저기 찍어먹거나 두부랑 같이 먹어도 맛있는데 말이죠!!
  • 텐뿌라 정식 2008/11/15 02:31 # 삭제 답글

    저도 일본에 살아요~
    이 새벽에 이 글을 읽고 있자니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미쳐버리겠군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02:53 #

    오 일본에 사는 분이시군요!!

    새벽에 배고프게 해서 죄송합니다 __)
  • ulsan 2008/11/15 05:34 # 삭제 답글

    난 돈없어서 계란도 못넣는뎅...ㅠ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09:08 #

    ; ㅅ ;) 저런~!! 라면엔 그래도 계란이 최고지요?
  • 으잉 2008/11/15 06:30 # 삭제 답글

    워 ㅜㅜ..완전...맛있겠따 ..
    술먹어서 약간은 포만감이 있는데도 막막 땡기네요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09:09 #

    원래 술먹고 나서 라면 완전 먹고 싶어지잖아요 =ㅂ=)ㅋㅋ
  • KGsstyle 2008/11/15 11:39 # 삭제 답글

    아 게장 ㅠ_ㅠ 정말 맛나게보이네요.
    미국에서 자취생활하다보니 게장 맛을 잊은지 오래라는 ㅠ_ㅠ
    한국가면 꼭!!! 간장게장정식을 먹은 후에
    양념게장을 사서 저렇게 사먹을겁니다 ㅎㅎㅎ
    아 배고파 ㅠ_ㅠ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12:22 #

    미국에 계신 분들은 게장 드시기 힘드신가봐요 ;ㅁ ;)

    한국에 오셔서 양념게장으로 라면도 끓여드시고!!

    알이 통통하니 오른 간장게장도 드세용!!
  • 배정준 2008/11/15 11:42 # 삭제 답글

    전 멸치다신물에 라면 끊인적 있어요

    몰래는 김치찌게 하려다가 ..

    김치가 부족하여 .. 라면을 넣었답니다 ( 중학교때)

    엄청맛있더군요 국물이 막..살아있다고나 할까 ..

    아빠도 궁물 맛있다고 하네염 ㅋㅋ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12:21 #

    저도 사골국물에 라면 끓여봤는데 우아 입에서 막 고기국물맛이 나더라구요. 멸치국물도 시원하니 괜찮을 것 같아요!!
  • 달인 2008/11/15 11:50 # 삭제 답글

    라면궁물에 라떼 처럼 부드러운 맛 내기 위해
    우유넣어 봤어요?
    안넣어 봤으면 말을 하지마세요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12:20 #

    컵라면에도 넣어서 먹어봤는데 맛있더군요. 라면에 우유넣어서 먹으면 얼굴이 안부어서 더 좋아요 >ㅁ<)
  • 돈까스덮밥 2008/11/15 11:54 # 삭제 답글

    젠장 부러우면 지는거다 ㅠㅠㅠ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12:20 #

    후후후후훗 =ㅂ =)자아 부러워하시는겁니다!!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12:23 # 답글

    파트너 광고 다시는 분 =ㅁ =) 근성이 굉장하시네요!! 이젠 덧글까지 첨가해서 다시다니 덜덜덜. 그치만 다 지웠습니다. 이제 고만 좀 다셔용~
  • 남십자성 2008/11/15 13:04 # 삭제 답글

    라면에 고추장도 넣어서 먹으면 맛있는뎁...쩝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13:08 #

    고추장 라면도 얼큰하니 맛있죠~!! 근데 고추장 선택을 잘못하면 진짜 이상해지더라구요.
  • 남십자성 2008/11/15 16:48 # 삭제

    고추장 중에서도 태양*고추장이 ㄱㅊ.
  • 2008/11/15 14:30 # 삭제 답글

    ㅈ ㅓ런거 분식집(김밥1000국)에서팔면 가격이얼마나될까여...ㅎ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14:38 #

    히익 좀 비쌀 것 같네요 - A -) 그런 곳은 이익도 남겨야 하니!!

    짬뽕라면이 4천원인 시대니 만원도 호가하지않을까요.
  • 저는 2008/11/15 16:59 # 삭제 답글

    저는 ㅋㅋ
    예전에 각종 햄과 고기와
    별것 다넣고
    대하도 넣고 끓였던 라면이 생각나네요
    쥑여줬었는데 ㅎ
  • 장어구이정식 2008/11/15 19:05 #

    대하가 참 좋은 재료인것 같아요 +ㅁ+)

    새우와 게는 해물 중에서도 훌륭하지요!!
  • 시즈-라이덴 2008/11/17 14:08 # 답글

    아아...............

    저는 계란+채썬양배추+라면=이렇게 해서 정말정말 라면이 먹고 싶을때 두끼용으로 먹는답니다................

    언능 목표치까지 빼야 이런것도 먹어볼수 있을텐데 ㅜㅜ
  • 장어구이정식 2008/11/17 15:11 #

    오 채썬 양배추 아이디어 좋네요. 근데 양배추 넣고 끓이면 살짝 달아질 것

    같은데 어떤가요?
  • 시즈-라이덴 2008/11/18 15:21 #

    음..... 안 달아져요....... 오로지 하얀 양배추만 넣어주시면 됩니다....

    아니면 제가 좀 밍밍한 것을 좋아해서 그런걸지도....
댓글 입력 영역



googleanalytics

<script>